로고

대구경북통합,‘대중교통 광역환승시스템’구축부터!

조민환 | 기사입력 2021/06/09 [17:57]

대구경북통합,‘대중교통 광역환승시스템’구축부터!

조민환 | 입력 : 2021/06/09 [17:57]

 

대구시와 경북도는 대구경북 행정통합에 앞서 시·도민의 생활과 가장 밀접한 분야인 교통분야를 상생협력 우선과제로 선정하고, ‘대중교통 광역환승시스템’을 구축하기로 했다.

 

대구시와 경북도는 대구경북통합의 우선 사업으로 2023년 말 예정인 대구권 광역철도 개통에 맞춰 대구와 인근 공동생활권 경북 8개 지자체 간 ‘대중교통 광역환승시스템’을 구축키로 하고 환승방식(무료환승, 정액환승, 거리비례제 등)과 요금 및 정산체계 등 환승시스템 구축을 위한 검토용역을 공동으로 추진한다.

 

이번 용역은 대구시내버스, 대구도시철도와 대구 인근 경북의 8개 시·군(김천, 구미, 영천, 경산, 청도, 고령, 성주, 칠곡) 시내버스를 대상으로 최적의 환승시스템 구축안을 마련할 계획으로 용역비용 4억 원은 대구시와 경북도에서 각 2억 원씩 공동부담하며 대구시에서 발주한다.

 

향후 1년여에 걸쳐 진행될 이번 용역 결과에 따라 2022년 중에 대구시와 경북도가 협의해 환승제도를 확정하고 환승프로그램개발 및 시스템을 구축해 2023년 말 대구권 광역철도 개통과 맞춰 환승제를 본격 시행할 계획이다.

 

한편 대구시는 2009년부터 경산시와 2019년부터 영천시와 대중교통 무료환승제를 시행해 1일 약 8천여 명의 시․도민이 무료환승에 따른 교통비 절감혜택을 누리고 있다.

 

윤정희 대구시 교통국장은 “이번 용역은 대구경북 행정통합의 마중물로 자리매김할 것을 기대하며, 대구경북 시·도민이 만족할 만한 최적의 대중교통 환승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도록 경북도와 함께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이동
메인사진
PHOTO NEWS
【포토뉴스】 k-골든 코스트, '2022년을 밝게 비추는 태양, 미생의다리 일출'
이전
1/10
다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